Gmail Backup

Gmail 의 용량이 다 차는 경우 백업방법

  1. 원본메일(A 계정)설정에서 POP3가 가능하도록 해놓고
  2. 새로운 GMAIL 계정(B 계정)을 하나 만들어서 POP3로 전부 긁어온다.(가져오면 바로 삭제된다. COPY를 남기는 옵션을 선택하지 않으면 된다)
  3. 결과: 몇가지 메일만 남고(기준은 모르겠지만 몇개 남는것들이 있더라) 나머지는 새로운 계정에 백업된다.

Tips

  1. 기존 메일에 있는 Filter 를 export해서 백업계정(B 계정)에 import한다. 백업되면서 자동적으로 필터 정렬도 된다.
  2. 메일 수신시마다 전달하는 옵션으로 백업할 수도 있지만 보낸이, 수신인이 달라지기 때문에 사용하지 않았다.
  3. Gmail 내에서 검색시 label:단어 label:단어 로 and 검색조건을 설정해서 메일을 찾을수 있다. or 조건을 사용하려면 대문자로 써야 한다. OR
  4. Google Drive에서 사진, 영상을 폴더에 sync 해놓고 있다가 용량을 많이 차지하는 것 같아서 다른 곳으로 옮겼는데 용량이 줄어들지 않았었다. 삭제를 하지 않고 잘라내기-이동을 해서 그부분의 용량이 계산상 계속 잡아먹고 있던게 아닌지 짐작해본다.(pop3 이동을 하니 정리가 되었다. 기존29G로 표시되던 용량이 현재 8G(A계정), 2G(B계정)으로 표시(지금도 메일이 계속 이동중이다. 메일이 다 옮겨지면 용량이 어느정도 나올지 궁금하다)된다.
  5. 휴지통(Trash)에 지워진메일들이 있다. 상단부에 Empty Trash로 완전삭제해야 용량이 확보된다.

앞으로는?…  이번에 백업하고 나면 본 계정에 많은 메일이 없어 POP3 로 전부 가져오고 복사본을 남기는 방식을 사용하면 메인 메일에서는 삭제만 하면 된다. 하지만 특별한 일 없이 백업되는 메일들이 짐이 될 수있으므로 고민하고 있다.  우선 어느정도 용량이 확보되는지 보고.

iPhone

아이폰 4S를 구입한 후배를 위해 알려준 기본사항들

  1. Exchange로 Gmail 설정: Gmail에 있는 주소록 및 캘린더 동기화 – m.google.com 에서 영어+sync
  2. Gmail 설정: 기본 Note를 입력하면 Gmail Note 라벨에 자동으로 입력
  3. 화면 캡춰하는 방법(전원+ 홈버튼)
  4. 문제시 캐쉬없애는법(전원 길게, 그다음에 홈버튼 길게)
  5. Apps – Google, Genius Scan, Photosynth, Attatchments.me, Instagram

나중에 Safari  로 바탕화면에 바로가기 버튼 만들기와 Bookmarklet 만 알려주면 되겠다.  아! Pocket 도 있었구나.

관련글: #ZWork:  iPhone

iPhone 사진찍기 Tips 모음

  1. How to DIY iPhone Macro Lens Mount – Snapguide
  2. How to Use Canon SLR Lens With Your iPhone4/4s – Snapguide
  3. How to Make Your iPhone 4/4s Photos Look Better – Snapguide
  4. How to Setup Your iPhone for Great Photos and Video – Snapguide
  5. How to Create a Real Fisheye Picture With Your iPhone – Snapguide
  6. How to Make a DIY Photography Light Box – Snapguide

참고: Explore Guides – Snapguide

Zero Work 특집 #정보관리

Zwork 에서  ework로 명칭이 변경되었습니다. (개인 생산성을 위한 Zero Work, 팀협업을 위한 Energy Flow 로 구분되었습니다. 8/31) 빨리 하는 것보다 전체 에너지를 고려해서 하는게 중요하더군요. Zwork에서 정보관리로 연재되었던 글을 다시 정리해서 소개합니다. 중복되거나 유사한 글은 합쳤습니다. (링크글 하부에 같이 있습니다) 또한, 정보처리 단계별 – 정보의 수신, 저장, 찾기 및 분석을 기본으로 하고 정보구독(읽기) 및 분류 공유로 구분하였습니다.

  1. 수신(메일) #ZWork: 여러 계정의 Mail을 한군데로 모으는 방법(통합)
  2. 수신(분류) #ZWork: Gmail Label 관리하는 법, 숨겨진 Label 찾는 법 그리고 Tips
    .
  3. 저장(협업) Cloud #ZWork: Cloud를 직업 및 개인별로 적용한 사례
    .
  4. 찾기(검색) #ZWork: 검색 Tip 12가지
  5. 분석(Trends, 상관관계) #ZWork: Google Trends,Correlate 사용하기
    .
  6. 읽기(받아서) RSS #ZWork: RSS 기초
  7. 읽기(찾아서) Alert #ZWork: 관심주제에 대해서 자동으로 검색결과를 보내준다: 구글 알리미(alerts)
  8. 읽기(나중에) #ZWork: Read It Later(Pocket)
  9. 분류(공유) #ZWork: Delicious 가입방법, 사용법 및 주요특징

(Evernote Notebook으로 보기)

Web 자료 Clip & Sharing

인터넷 자료 어디에 모아서 공유할까?@seoulrain

자료 모으고 공유만 잘해도 절반의 성공. 글 쓰려던 내용이 아주 잘 정리되어 몇가지만 첨언 하고자 한다. 서울비님이 정리한 내용을 간단히 리뷰하면

  1. 미투데이 : 미투데이의 성격이 좀…
  2. 구글리더 fav : 으악… 없어졌다.(이 때 패닉에 잠깐 빠지셨…) 구글 플러스는 어째 좀…
  3. Delicious : 좋은데 한글검색이 약하다.
  4. Gmail : label로 정리하면 보관,검색으로서는 최고다. 공유에 약하단점이있다.
  5. Pocket: 검색이 약하다. 재단장 하면서 상당히 좋아졌다.
  6. Pinboard.in : 가입비가 있긴 하지만 깔끔하다. 1년 25달러면 북마크한 사이트 전체 저장이 된다. 단점으로는 모바일에 약하다. 피드로 넘어가는 시간이 좀 일정치 않다. 누락이 발생할 수도 있다.
  7. 구글사이트: 군더더기는 없지만 좀 불편하다.
  8. 에버노트: 좀 느리지만 검색이 좋고 다른 서비스와 연동이 좋다. 나중에 병합도 쉽다. RSS도 지원한다.

여기서 부터는 개인의견

  1. 기본조건: 북마클릿이 되어야 한다. ifttt와 연동이 되어야 한다.
  2. Pocket이 너무 좋아졌다. bulk 수정을 통해서 tag도 일괄 수정이 가능하고 사진, 영상등의 분류도 지원한다. 2글자 검색이 안되지만(한글 2글자도 영문2글자로 인식하는지 3글자 이상을 넣으라 한다) 검색도 나름 잘된다. Pocket에 넣어놨다가 유사 내용이 모이면 에버노트에 메모하거나 블로그 포스팅 하는게 제일 좋을 것 같다. (결국 모이는 건 블로그)
  3. Delicious 로 링크를 공유하면 태그를 몇단계 설정할 수 있어서 좋다. 블로그 포스팅이나 twitter fav를 ifttt와 연결해서 활용하면 좋다.
  4. Diigo는 웹상에서 필요한 내용을 바로 밑줄그어서 정리하기 좋다. Daum 블로그 글들이 막아놓기는 했는데 (다른데서 가져온 글들을 그렇게 할 필요가 있을까 싶지만) 뒤에 /m 으로 모바일 버젼으로 바꿔서 하면 다 된다. (Clearly도 된다) – Delicious와 Diigo 둘중에 하나를 쓰면 되지 않을까 생각된다.
  5. Storify 여러 내용을 퍼즐맞춰서 링크만들기 좋다. iPad에서 각 트윗을 손으로 옮겨서 하나의 글로 만드는 것도 재미있다. Export 하면 WordPress로 글도 바로 발행이 된다.(ifttt 연계 발행은 잘 안되어 export 발행을 추천한다)
  6. evernote의 단점은 무료계정의 경우 잘못 수정하면 복원이 안된다는 점이다. 삭제하면 휴지통에 있지만 잘못 삭제하면 복원이 어렵다. (녹음한 내용 글 수정하다가 잘못 지워서 낭패를 몇번…)
  7. 구글 사이트: 나중에 개선될 것 같다. 구글 사이트는 구글 문서도구들과 어우러질 때 더 좋은 것 같다. 참고로 weebly 라는 서비스가 있는데 구글 사이트보다 디자인도 미려하고 기능도 다양하다. 정보의 취합 및 공유라기 보다. 가장 가치있는 정보를 큐레이션 하는 용도로 생각하는게 더 나을 것 같다.

결론: Pocket, Delicious, Evernote 로 과정을 공유한다. 주기적으로 Blog에 정리한다.

[추가Tip]
Evernote 태그 Tree형 관리: Window/Mac용 프로그램에서 태그 위에서 오른편 버튼을 누르면 하위태그 추가가 된다.

정보관리 w/ @ifttt

ifttt를 연결해서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들은 각각 channel이라고 불리운다. http://ifttt.com/channels 채널에 속해있다는 것 자체가 사람들이 많이 사용하고 있고, 유용하다는 증거이다.

우리가 사용하는 서비스들을 구분해보면 자료의 취합, 컨텐츠의 생성, 보관분류, 선별으로 나눌 수 있다. 예를 들면 gmail이나 evernote로 자료를 취합하고 blog로 컨텐츠를 생성하고 다시 분류 보관되어 다시 새로운 정보의 소스가 되는 것이다. 그리고 그 과정중에서 쓸만한 내용이나 중점적인 내용은 다시 선별되게된다. 이런 과정을 ifttt로 자동화 할수 있는 것이다.

  1. 활용법: (정보취합–>생성–>보관분류) –> 선별(큐레이션)  – 각각 한줄별로 하나의 ifttt의 recipe를 생성하면 자동적으로 운영이 가능하다.
    – 글, 사진등으로 생성된 컨텐츠는 모두 블로그(WordPress 나 blogspot)로 모여서 발행되고,
    – 발행되면서 자동적으로 Delicious에 분류가 된다.
    – 그리고 Buffer에 자동 포스팅 된다.  buffer에 올라간 글들은 숨을 고르며 트위터, 페이스북, 링크드인중 선택해서 발행하며
    – 이 때 발행된 트위터의 글들은 evernote로 자동 backup 된다. 그리고 그 글들은 다시 블로그의 소재가 된다.
  2. 구글 캘린더: 포스퀘어나 블로그를 ifttt를 통해 캘린더로 연동하면 구글 캘린더에 등록한 시간도 자동으로 등록이 된다. 포스퀘어후에 에버노트를 메모하면 해당 장소에 대한 메모라며 제목도 자동으로 입력이 된다.
  3.  SMS : 해뜰때나 해질때 날씨와 온도, 특정온도 이하, 이상인경우등 조건변동에 대해서 조건을 설정하면 문자로 받을 수 있다.
  4. Favorite: 채널별 Favorite시 Action을 수행할 수있다. 트위터에서 delicious로 보내거나 instagram에서 블로그로 Posting 되게 하거나.
  5. PDF : Dropbox에 연결하면 특정내용을 PDF로 바꿔서 저장한다.

많이 사용하는 Gmail, Twitter, Facebook, evernote, blog(wordpress,blosgpot) 외에 추천하는 채널은 Delicious, Pocket, Buffer 이다.  정리공유하고 읽어보고 발행하는데 여유를 가져다 줄 수 있는 채널들이기 때문이다. 위의 5가지에 아이디어를 버무리면 또 다양한 활용법이 나온다.  너무 많이 레시피를 설정하는 것보다는 어느정도 사색의 쉼표를 넣어 직접 정리하는 것도 기억을 되살리는데 도움이 된다.

취합, 생성, 분류, 보관, 선별

4월의 iPhone, Android 앱소개

이제는 이렇게 여러개 앱을 소개하는 건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하지만 이런 글을 본 후 정리를 안하는 것도 바람직 하지 않아 정리차원에서 남깁니다.

참고글: New iPhone, iPad and Android Apps for April 2012.

GiddyUp — (Free — iOS Android) : 목요일 저녁 놀사람 쉽게 찾는 방법. 페이스북과 전화번호 있으면 30초만에 같이 놀사람을 찾을 수 있습니다.

MyHeritage — (Free — iOS Android) : 가족의 족보를 만들 수 있습니다. 우리 가문의 온라인 족보죠.

CTERA Mobile — (Free — iOS Android) : 문서를 클라우드로 저장할 수 있는 서비스 입니다. (Dropbox나 Google Drive가 있는 상황에서 어떤 장점이 있을지는 모르겠군요)

Springpad — (Free — iOS Android): 예전에 쓰다가 반응속도가 느려 쓰지 않는데 이번에 완전히 달라졌군요. “에버노트와 핀터레스트가 만나 낳은 아이” 랍니다.  개념은 괜찮은것 같은데 문제는 반응속도겠네요.

Drafts — ($0.99 — iPhone ) : 메모를 쉽게 할수 있는 서비스. 그냥 기본 note를 gmail과 연동해서 쓰는게 더 나을 것같네요.

(중간생략)

FileMaker Go 12 — (Free — iPhone ): Database를 구성하는군요. Google Docs에서 Spreadsheet 와 Form을 연구하는게 너 나을 수 도 있겠네요.

Android

Instagram — (Free) : 아이폰에는 있지만 안드로이드에 나왔으니 추천해야죠

Google Drive — (Free) : 안드로이드만 있는건가요. 흠…

(이하 생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