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의 메모

han

소셜미디어상에서 like나 retweet은 다시 돌아볼 – like는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지만 – 생각으로 표식을 남긴다.

그렇지만 내 글은 아니니 블로그에 남기는건 별로 의미가 없고 vs 이렇게 남기지 않으면 다시 찾기가 어렵고.

이리저리 하다가 답이 나오기도 하는데 이리저리 생각만 하면 계속 생각만 하게된다. 그래서 남기는 일상의 메모. 글의 공개여부를 기준으로 메모하고 있다.

메모

니스테러

책 추천

그렇게 남겼던 글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