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inem – The Way I Am

via Eminem – The Way I Am – YouTube

자, 지금부터 정색하면 곤란해. 이상한 건 골라내./요! 간다! 다른 기자들은 개미네. 난 언론계의 M&M./너의 젤라토에 듬뿍 뿌려. 내가 젤 나아. 토해, 딴 과자는. ㅋㅋ, 구려!/나는 지금 24시 카페임. 음악이 내겐 카페인/이니까. …  아차, 근데… 일거리가 산더미. “부어버린 간덩이/에 랩까지 해? 멘털 붕괴?” 대나무 수풀에 길 잃은 판다, 팀장님 호출에 경황없이 답한다./“예, 선배?” “애… 썼네./근데 뭔 말이냐. 해석해!”/“글쎄요, 숙제… 하듯 어제/그냥 썼습니다. (어째…) 졸려요, 숫제!” – 동아닷컴-[임희윤 기자의 싱글노트]응답하라, 에미넴! 나는 지금 예민해  (출판 View 보기)

이 글을 추천한 글: 경쾌한 새로움 – inuit_k

잠자고 있던 Eminem에 대한 기억을 되살리게 만든 재미있는 글(8/19 에미넴 공연을 보고 20일 작성한 글)

그리고 Youtube의 대단함 http://www.youtube.com/user/EminemVEVO  2012.8.30 현재 누적조회수 1,999,799,096

Hongdae Style

강남스타일의 성공에는 여러가지 요인이 있었겠지만( 싸이 ‘강남스타일’ 글로벌 확산 경로 :: @VentureSquareYouTube’s “Gangnam Style” Viral Hit Portends Kpop Explosion) 패러디도 한몫을 담당했다. 패러디도 원곡과 저작자를 보호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잘 보호했으면 좋겠다.

보호하는 방법은? 다운로드 받아 다시 올리지 말고 링크를 걸면 된다.

해당 저작물(영상)을 다운로드 받아서 자신의 채널(유투브,TV 팟등)에 올리지 말고 있는 그대로 링크를 걸거나 Favorite 을 하면 된다. 둘다 자신의 채널에서 관리가 된다.  다운로드 받아 자신의 채널에 올리면 조회수는 분산되고 자신의 채널도 정체성 없이 산만하기만 하다.

홍대스타일을 보니 다음 TV 팟에 2개, 유투브에 여러개가 올려져 있더라. 강남스타일도 좋지만 홍대스타일과 같은 패러디도 원본을 밀어주자. (이것도 그다지 원본 같아 보이지는 않지만 여기( ‘강남스타일’ 대박패러디뮤비 5개 – Korea Real Time Korean – WSJ) 에 소개되어 있으니 링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