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관리 2016 update

img_1955

사진관리 2016에서 사진의 보관-전송-분류-삭제에 대해 이야기했었다. 구글포토-메신저-블로그-컴퓨터를 거쳐 결국 남는 것은 블로그와 인화된 사진들이다. ‘사진관리 2016’에서 언급한 Google Keep은 Google docs로 진행할 사항에 대한 메모를 남기기엔 좋으나 잘 쓰게되지는 않았다. 그래서 업데이트 메모.

간소화된 프로세스

  1. Google Photos 백업 : 활용되는 사진은 이곳이 메인
  2. 블로그에 쓸 사진은 블로그로 업로드. 워드프레스건 텀블러건
  3. 캡춰이미지나 원본이 불필요한 사진들 삭제
  4. Dropbox에 Sync 해서 원본은 컴퓨터에 백업
  5. 스마트폰 사진 전부 삭제

전부 삭제해서 비우는 것이 중요하다. 남아있는 사진은 할일이 남아있거나 쓸일이 남아있거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