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rd

배경지식에 따라 정보의 습득정도가 달라진다.

 

글로서 어느정도 습득이 가능할까

말로서 어느정도 공감이 가능할까.

같은 단어일지라도 이해정도가 다를 것이다.

 

그렇다면 힘들다는 이야기는 과연 필요한 것인가.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