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rrential rain

폭우가 쏟아졌다. 몇 정거장 차이 나지도 않는 거리인데 맑은 저녁하늘이 폭우가 내리는 거리로 바뀌어 있었다. 버스에 내려 집에 들어오는 짧은 거리였지만 제대로 샤워한 모습이 되어버렸다. 전부 비우라는 메세지였을까. 바로 들어오지 않았다는 책망의 비였을까.

무슨 의미가 있었겠나. 비가 쏟아져 내렸을뿐.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